상단여백
HOME 정치ㆍ사회 공공기관 이시각주요뉴스
'기술보증기금' 창립 27주년 기념식개최
   

[금융계 서문기자] 기술보증기금이 창립 27주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기술 평가시스템 업그레이드와 성과주의 도입을 선포했다.

김한철 이사장은 1일 부산 기보 본점에서 개최된 기념식에서 "기보가 기술금융 전문기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준 임직원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평가시스템을 더욱 정교히 해 누구도 흉내낼 수 없는 기술평가의 명가로 거듭나자"고 말했다.

특히 김 이사장은 "공공기관으로서 혁신성과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성과주의를 도입하겠다"며 "성과중심문화가 조기 정착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선언했다.

기보는 설립 이후 지금까지 총 280조원이 넘는 기술보증을 공급해왔다. 향후에도 기보는 평가시스템을 더욱 업그레이드하고 신뢰성을 높여 금융정책의 필수수단으로 만들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올해에는 경기상황에 맞춰 총 19조원 이상의 기술보증을 탄력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지난 1월부터는 창업기업에 연대보증인 없이 기술력, 사업성만 평가해 지원하는 '新창업보증'을 실행하고 있다.

기보관계자는 "올해는 기술보증기금 명칭변경 법안이 국회를 통과한 만큼 기술금융 전문기관으로서 정체성을 강화하고 창조경제를 꽃피우기 위한 역할에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간금융계  fn66@daum.net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월간금융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