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국내은행 이시각주요뉴스
IBK기업銀, 원화-엔화 커미티드 라인 계약 체결미쓰비씨도쿄UFJ은행․미즈호은행과 총 4천억원 규모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지난 28일 일본 미쓰비씨도쿄UFJ은행, 미즈호은행과 총 4천억원 규모의 원화-엔화 커미티드 라인(Committed Line)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커미티드 라인은 금융회사 간 거래에서 유사시에 외화를 우선 공급받을 수 있는 권리이다.

이번 계약으로 기업은행은 일본은행과 원화-엔화 양방향 커미티드 라인을 보유한 유일한 국내은행이 됐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지금까지 국내은행들의 커미티드 라인계약은 주로 해외은행으로부터 외화를 차입만 하는 방식이었다.

기업은행은 두 은행에 각 2천억원의 한도를 제공하고, 각 2백억엔의 한도를 제공받는다.

계약기간은 1년으로, 만기 시점에 양측이 동의하면 1년 단위로 연장 가능하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통해 비상시 외화를 확보할 수 있는 안전판 강화와 함께 중소기업의 수출입 거래 지원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월간금융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