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 이시각주요뉴스
LG유플러스-KT, 삼성전자와 ‘플레이스’ 선보여
LG유플러스는 KT와 함께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에서 별도 앱 설치 없이 전국 주요 상점 정보를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인 ‘플레이스’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월간금융계 김원혁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 www.uplus.co.kr)는 KT와 함께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에서 별도 앱 설치 없이 전국 주요 상점 정보를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인 ‘플레이스’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플레이스’는 휴대폰에 기본 탑재되어 있는 전화 앱에서 약국, 중국집, 세탁소 등 고객이 일상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상점 정보를 손쉽게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전국 약 450만개의 상호 전화번호와 주소, 지도 등의 부가정보를 함께 제공하며, BC카드 결제 내역을 활용해 고객들이 주로 이용하는 장소가 어디인지 알 수 있도록 돕는다.

이에 따라 ‘플레이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주변의 특정 상점을 찾거나 사전 연락·예약하는 일이 한결 수월해질 것으로 보인다. 예를 들어 ‘플레이스’ 검색창에 '약국'을 입력하면 고객의 현재 위치와 가까운 순서대로 약국 목록이 노출되고, 원하는 곳을 선택하면 전화통화·지도확인이 가능하다. 내비게이션 서비스 ‘원내비’ 아이콘을 터치하면 바로 길안내를 받을 수도 있다.

LG유플러스 한영진 모바일서비스 담당은 “’플레이스’가 고객의 생활을 편하게 해주는 필수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고객들이 적극적으로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진화 방향을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플레이스’는 LG유플러스 또는 KT에서 갤럭시S8 및 S8+ 모델을 이용하는 고객이 제조사 업데이트(Oreo O.S) 시 이용할 수 있다. 휴대폰 전화 앱에서 최근기록, 연락처 외 플레이스 탭이 추가된다. LG유플러스는 향후 출시되는 삼성전자의 주요 플래그십 휴대폰에 ‘플레이스’를 기본 제공할 예정이다.

김충구 기자  fn66@daum.net

<저작권자 © 월간금융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