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국내은행 이시각주요뉴스
신한銀, 2018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1위 수상경쟁사 대비 차별적인 브랜드 관리 노력 인정받아 은행 부문 3년 연속 1위 선정

[월간금융계 김수지기자]  신한은행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에서 주관하는 2018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조사에서 은행 부문 3년 연속 1위를 포함, 프라이빗뱅킹, 은퇴설계금융서비스 부문까지 총 3개 부문에서 1위를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은 매년 소비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국내 주요 산업을 대상으로 브랜드 경쟁력을 조사해 발표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15세 이상 60세 미만의 남녀 1만2천명을 대상으로 일대일 대면 면접조사를 실시해 223개 산업 부문별 1위 브랜드를 선정했다.

이번 조사에서 신한은행은 고객에게 ‘신뢰와 믿음’을 주는 이미지로 평가 받으며 신뢰성, 타인권유의향, 선호도 등 다수의 평가항목에서 경쟁사 대비 우위를 보여 3년 연속 은행 부문 1위로 선정됐다.

또한 프라이빗뱅킹 부문과 은퇴설계금융서비스 부문에서도 국내 최초로 은행과 증권의 협업모델을 도입해 체계적인 고객 자산 관리 서비스를 선보인 ‘신한PWM’과 고객 맞춤형 은퇴설계 및 다양한 비금융 제휴서비스를 통해 은퇴 고객에게 차별적인 라이프스타일 서비스를 선보인 ‘신한미래설계’가 인지도, 자기선호도, 만족도 등의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동시에 1위에 선정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신한은행의 차별적인 브랜드 관리 노력과 경영성과를 3년 연속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며 “끊임없는 혁신과 창조적인 시도를 통해 앞으로도 대한민국 금융을 이끌어 나가는 리딩 브랜드로 굳건히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월간금융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