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국내은행 이시각주요뉴스
IBK기업銀, 제15회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자 선정㈜상아프론테크 이상원 대표이사, 올해의 헌액자로 선정
27일 서울 중구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제15회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 기념식‘을 마치고 김도진 기업은행장(오른쪽)과 이상원 주식회사 상아프론테크 대표이사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월간금융계 김수지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제15회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자로 이상원 ㈜상아프론테크 대표이사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기업은행이 2004년부터 시작한 ‘기업인 명예의 전당’은 기업가 정신을 가지고 회사를 초우량 기업으로 성장시켜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인을 선정한다.

매년 명예의 전당 선정위원회가 재무상황, 기술력, 기업가정신, 사회공헌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발한다. 이번 헌액자를 포함해 지금까지 35명이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27일 서울 중구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제15회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 기념식‘에서 김도진 기업은행장(왼쪽 두번째), 이상원 주식회사 상아프론테크 대표이사(왼쪽 세번째), 윤증현 명예의 전당 선정위원장 겸 前 기획재정부장관(왼쪽 첫번째), 이영섭 명예의 전당 협의회 회장 겸 주식회사 진합 대표이사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국내에 없는 제품을 만들자’라는 모토로 반도체, 2차전지, LCD 등의 첨단산업부품과 소재를 국산화하는데 성공하며 상아프론테크를 세계적인 기술 혁신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기업은행은 헌액자의 동판 부조를 서울 을지로 본점 1층 ‘명예의 전당 기념관’에 전시하고 각종 수수료 평생 면제 등 최고 VIP 혜택을 제공한다.

또 해당 회사에는 이 대표의 흉상과 기념비를 세워 임직원과 국내외 바이어에게 헌액자의 기업가 정신을 알릴 계획이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월간금융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