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ㆍ사회 사회일반 포토뉴스
오늘 수능! 이모저모예년 보다는 조용한 응원
박남춘 인천시장도 우리들의 꿈나무 수능생을 응원 한답니다
잘찍고 잘보세요!
수험생 이리오세요! 태워다 드려요!. <한국지엠자동차 봉사회에서 7시27분 현재 약 30명의 수험생 수송>
늦어서 창피해요! 찍지 마세요. 셤은 잘찍어라.
언니들 힘내세요! 우리가 있자나요?
빨리 빨리 애타는 <한국지엠 자동차 봉사회>
얘들아~~~ 어여 타
학생들 어여! 어여!  급하다 급해. 고마워요! <삼산경찰서 부개2파출소 경찰관들이 동분서주하고 있다>
어여 오거라.  교문 닫는다. 빨리 뛰어들어가  시간 다되었어...
뛰라니까... 뛰어 빨리 안탑깝다 몇분 안남았는데....
비나이다. 비나이다. 울 손녀 셤 잘보게.. 비나이다<할머니의 손녀 사랑>
아침 8시40분 "정각" 이렇게 냉정하게 교문은 닫혔다. 새로운 시작을 예고하며...........

오늘 수험생 수송에 도움을 주신  삼산경찰서 부개2파출소 경찰관. 개인택시 기사님들 한국지엠 자동차 봉사회

 여러분들 고맙습니다.  아 ~  후배들! 고마워 . 수험생들 마음입니다.  

조성준 기자  ds1aca@naver.com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