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해외은행 이시각주요뉴스
한국씨티은행, ‘경희대학교 NGO 인턴십 프로그램’ 참여마포구 상암동 노을공원에서 나무심기 및 배수로 청소 등 환경보호 활동

박진회(한국씨티은행 은행장)은 지난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노을공원에서 ‘제13기 씨티-경희대학교 NGO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80여 명의 학생들과 ‘나눔의 날’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학생들은 깨끗한 도시 숲 조성을 위해 기획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건축폐자재와 쓰레기로 방치된 노을공원 비탈 지역에서 나무심기 및 배수로 청소 등 다양한 숲가꾸기 활동에 참여하였으며 환경 보호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는 시간도 가졌다.

 한국씨티은행은 해당 프로그램 참여학생들에게 시민의식 함양과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매년 프로그램 기간 중 하루를 ‘나눔의 날’로 지정하고, 의미 있는 자원봉사 활동을 매해 펼쳐왔다.

한국씨티은행이 후원하고 경희대 공공대학원이 주관하는 ‘씨티-경희대학교 NGO 인턴십 프로그램’은 대학(원)생들이 겨울방학 8주 동안 시민단체에서 직접 업무를 체험하며 시민사회에 대한 이해와 잠재적 시민사회 활동가로서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13년째 운영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은 지난 해 12월 17일부터 전국 71 개의 주요 시민 단체에서 상근인턴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월간금융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