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국내은행
우리銀, ‘퇴직연금 자산관리센터’ 신설퇴직연금 전문 상담센터 운영…고객 퇴직연금 수익률↑

 

[월간금융계 김수지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퇴직연금 수익률 관리를 위해 오는 15일 ‘퇴직연금 자산관리센터’를 신설한다고 12일 밝혔다.

퇴직연금 자산관리센터는 PB 업무에 경험과 전문성을 가진 30여명의 상담원으로 구성된 종합상담센터로 우리은행 퇴직연금부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퇴직연금 자산관리센터는 고객군을 △만기 도래 상품 보유 고객, △저금리 상품 보유 고객, △손실이 난 고객으로 분류하고 고객별 일대일 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만기 도래 상품 보유 고객에게는 만기 안내와 함께 재가입 상품을 추천하고, 저금리 상품 보유 고객에게는 저축은행 정기예금 등 고금리 상품으로의 교체를 권유한다. 손실이 난 고객에게는 자산 포트폴리오 교체를 권유하는 등 고객별 수익률 관리서비스를 제공한다.

 

퇴직연금 자산관리센터는 상담관리 시스템을 통해 영업점과 함께 입체적으로 고객의 퇴직연금 수익률을 관리하며, 자산관리센터 상담원과 고객간 상담 내용은 상담관리 시스템에 등록되고 영업점에서는 이를 고객 관리에 활용한다.

 

아울러 우리금융지주는 지난 1일 연금기획부를 신설했으며, 연금기획부는 그룹사 전체의 퇴직연금 수익률 관리에 집중할 계획이고 향후 증권사, 보험사 등 퇴직연금 사업자 인수에 대비해 각 계열사의 퇴직연금 사업을 총괄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퇴직연금 가입 고객에게는 상품선택과 운용에 도움을 줄 전문가가 필요하다”며, “퇴직연금 수익률을 높일 수 있는 종합상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은퇴자산 형성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월간금융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