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국내은행
은행연합회, '신용정보법 개정안' 국회 통과 촉구금융투자협회 등 8개 기관, “데이터경제 활성화·금융소비자 보호 강화” 한 목소리

[월간금융계 김수지 기자]=은행연합회(회장 김태영), 금융투자협회(회장 권용원), 생명보험협회(회장 신용길), 손해보험협회(회장 김용덕), 여신금융협회(회장 김주현), 신용정보협회(회장 김근수), 신용정보원(원장 신현준), 금융보안원(원장 김영기)은 지난 12일 신용정보법의 조속한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8개 기관은 조만간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에서 신용정보법 개정안의 논의를 앞두고,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돼 금융회사들이 안정적인 법‧제도적 기반하에 데이터를 분석 ‧ 이용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미래 핵심산업인 AI, 플랫폼 산업에서 국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다며 신용정보법 개정안의 국회 통과를 촉구했다.

은행연합회는 “특히 이번 신용정보법 개정안은 데이터경제 활성화와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 두 가지 목표를 동시에 아우르는 법안으로 만약 이번 회기에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통과되지 않는다면, 금융회사가 세계와 경쟁하기 위해 준비한 다양한 데이터 기반 혁신서비스는 빛을 보지 못하게 될 것이며, 금융소비자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제도의 시행도 계속 미뤄질 수 밖에 없는 만큼 조속한 국회 통과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