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금융
우리금융지주, 후순위채 '2500억' 발행총 5회 자본증권 발행 성공적 마무리

[파이낸스경제신문=김충구 기자] 우리금융지주(회장 손태승)는 2500억 원 규모의 원화 후순위채권(조건부자본증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10년물로, 지난달 25일 실시한 수예측에서 유효수요가 몰려 증권신고서 신고금액인 2000억원 보다 500억원 증액해 발행키로 결정됐다.

발행금리는 고정금리로 다음달 2일 금융투자협회에서 고시하는 국고채 금리에 스프레드를 가산해 결정될 예정이며, 발행일은 내달 4일이다.

한편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 출범 첫해임에도 불구하고,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에 힘입어 신종자본증권 및 후순위채 등 약 2조원의 자본증권 발행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며, “이를 통해 올해 자기자본비율(BIS)이 약 86bp 가량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충구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