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은행 국내은행 이시각주요뉴스
국민銀, '자영업자 경영컨설팅 우수기관’표창 수상

[파이낸스경제신문=김수지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 17일, 금융감독원에서 열린 『2019 포용금융 부문 등 유공자 시상식』에서 자영업자 사업역량 강화 지원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자영업자 경영컨설팅 우수기관’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지난 2016년 은행권 최초로 『KB 소호 컨설팅센터』를 개소한 이후 전국으로 인프라를 확대해 현재 현재 총 13개(서울 5개, 전국 5대 광역시 5개, 수도권 2개, 여의도 HUB 센터 1개)의 컨설팅 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KB 소호 컨설팅센터』는 총 3,100여건의 컨설팅을 제공하며 자영업자의 사업역량 강화를 위한 대표적인 ‘경영 컨설팅’지원 서비스로 자리매김했다.

더불어 지난 4월, 이론 중심의 기존 교육프로그램을 개선해 실습 위주의 7주 과정 집합교육 프로그램인 ‘KB 소호 멘토링스쿨’을 신설해 연 2회 운영하고 있다. 외식업자영업자, 재창업 예정자 및 사회적 기업 등을 대상으로 상권/빅데이터 분석, SNS 마케팅 및 세무분석 등의 영업노하우와 유명 셰프를 통한 특별한 레시피 활용법, 메뉴 구성 방법 등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실습 강연을 더해 수강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프로그램 종료 후에도 『KB 소호 컨설팅센터』 센터장과 수강생 매칭을 통해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11월에는 자영업자 지원의 사각지대에 있는 지방 소재 자영업자들을 대상으로 1일 과정 집합교육 프로그램인 ‘원데이 클래스’를 선보였다. 성공사업자와 함께하는 ‘생생토크’, 유명 셰프의 ‘원 포인트 레슨’ 등 실습 위주의 프로그램으로 교육의 실효성을 높이고 지방 소재 자영업자를 위한 성장의 사다리를 놓았다.  

또한, 지난 7월에는 금융권 최초로 무료 정책자금 추천 플랫폼인 ‘KB bridge’를 출시해 성장단계별 최적화된 자금 지원에 나섰다. ‘KB bridge’는 휴대폰번호로 인증 가능한 고객은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며, 사업자번호 입력만으로 430여개 기관으로 산재된 정책자금 중 맞춤형 자금을 선별해 10개 내외로 핀셋 추천해준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금융 지원과 더불어 자영업자의 사업역량 강화를 위한 온ž오프라인 통합형 비금융 서비스 지원을 통해 자영업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한 기반을 확대하겠다”며, “앞으로도 자영업자의 행복을 위한 ‘국민의 평생 금융파트너’로서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수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