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이시각주요뉴스
휘발유값 5주 연속 상승…리터당 1549.2원
파이낸스경제 자료DB

[파이낸스경제신문=김충구 기자]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5주 연속 올랐다.
21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2월 셋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지난주보다 리터(ℓ)당 5.0원 오른 1549.2원을 기록했다. 전국 주유소 경유 평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리터당 2.8원 오른 1385.5원이었다.

전국에서 휘발유 값이 가장 높은 지역인 서울은 지난주 대비 리터당 3.0원 오른 1631.4원이다.
이는 전국 평균 가격과 비교해 리터당 82.2원 높은 수준이다. 휘발유 최저가 지역인 대구의 휘발유 가격은 리터당 1524.5원으로, 서울과 비교해 리터당 106.9원 더 저렴했다.

정유사별로 보면 최고가 휘발유는 SK에너지로 지난주보다 리터당 4.9원 올라 1563.7원을 기록했다. 가장 가격이 낮은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리터당 3.5원 오른 1516.49원이다.

수입 원유가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배럴당 65.9달러를 기록해 64.1달러였던 지난주보다 배럴당 1.9달러 올랐다.

한국석유공사는 "국제유가는 미-중 1단계 무역협상 합의, 미 원유재고 감소 등의 영향으로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