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행정 핫이슈
인천시, 설 연휴 비상진료 체계...공무원 연휴도 없었다.명절연휴 병의원 비상진료 및 휴일지킴이약국 1,962개소중 1,946개소 운영

[파이낸스경제신문=조성준 기자] 인천광역시(박남춘)는 설 연휴를 맞아 응급환자 발생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하여 설치․운영한 「응급의료기관 24시간 비상진료체계」에 대해 실제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시민의 진료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총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설연휴 운영 대상기관은 응급의료기관 80개소, 병의원 등 의료기관 838개소, 공공의료기관 69개소, 휴일지킴이 약국 975개소로 전체 1,962개소였다.

이중 시(보건의료정책)와 군·구 보건소에서 해당 의료기관으로의 유선전화를 통해 운영현황을 살펴본 결과 전체 대상기관 1,962개소 중 1,946개소가 운영을 하였고, 불이행한 의료기관과 약국 16개소에 대해서는 안내문 부착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인근 문 여는 병의원 및 약국을 안내하도록 조치하였다.

박규웅 건강체육국장은“당직의료기관 및 휴일지킴이 약국운영은 의사회, 약사회 등 지역사회와 민간의료자원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루어지고 있어 더욱 의미가 크다.”며, “다음 명절에는 추가 확대하여 시민의 건강복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준 기자  ds1aca@naver.com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