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ㆍ사회 지방자치 이시각주요뉴스
민생경제 회복 캠페인 인천 中企·소상공인 힘 모아중기중앙회 인천지역본부, 전통시장 장보기·사랑나눔 행사 추진
중소기업중앙회 인천지역본부가 옥련시장에서 전통시장 장보기 캠페인과 함께 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했다.(사진제공=중소기업중앙회 인천지역본부)

[파이낸스경제신문=김선근 기자] 코로나19로 지역경제 침체가 가속화되는 가운데 위축된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인천지역 중소기업·소상공인이 힘을 모았다.

중소기업중앙회 인천지역본부(인천중소기업회장 오중석)는 21일 옥련시장(인천시 연수구)에서 경제심리 회복과 내수활성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 캠페인과 함께 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오중석 인천중기회장, 김상인 옥련시장상점가진흥사업협동조합 이사장, 윤성국 인천공예협동조합 이사장, 인천지역 복지기관 4곳 관계자 등과 함께 했다.

이번 전통시장 방문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소비절벽으로 생계를 걱정하는 소상공인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모니카의집 이미숙 원장, 사랑의네트워크 박진희 사무국장, 장봉혜림원 임지웅 사무국장, 한국희망집짓기운동본부 오헌주 사무총장이 참석해 총 400만원 어치 물품을 구매했다.

오헌주 사무총장은 “제철을 맞은 과일, 먹거리 등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건강한 도시락을 제공해줄 수 있어 기쁘다”며 감사를 표했다.

김상인 옥련시장 사업조합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전통시장 소상공인이 가장 큰 타격을 받아 내방객 감소, 매출 급감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며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와 민생경제 회복 캠페인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오중석 인천중소기업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지역 상인을 돕고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뜻깊다”며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활성화가 인천지역 경기 회복의 기분 좋은 신호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선근 기자  ksg2028@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