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ㆍ사회 지방자치 이시각주요뉴스
인천교통공사, 지하철 바르게 타기 캠페인 전개
인천교통공사 발바닥 스티커.

[파이낸스경제신문=김선근 기자] 인천교통공사(사장 정희윤)는 20일부터 인천지하철 1·2호선에서 지하철 바르게 타기 캠페인을 전개했다.

전동차 안에서 다리를 벌리거나 꼬고 앉아 옆 사람에게 불편을 주는 행동을 예방하고자 ‘쩍벌남 예방용 발바닥 스티커’를 좌석 앞에 부착해 자율적으로 다리를 모아 옆자리에 앉은 승객을 배려하는 취지로 기획됐다.

쩍벌남 예방용 발바닥 스티커는 인천도시철도 1호선 열차(96개소)와 2호선 열차(160개소) 총 256개소에 설치됐으며 이용고객의 반응을 고려해 확대실시할 계획이다.

공사 최윤근 도시철도영업처장은 “지하철 바르게 타기 캠페인을 통해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지하철에서 양보하고 배려하는 시민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며 “시민 모두가 더욱더 쾌적하고 안전하게 인천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객의 입장에서 항상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김선근 기자  ksg2028@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