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ㆍ사회 스포츠·문화
인천영상위원회, 영상 제작과 비평 교육 인천영상학교 봄 운영 시작
인천영상학교 봄 포스터.(사진제공=인천영상위원회)

[청년투데이=고훈 기자] 인천영상위원회가 8월부터 영상 제작 및 비평 교육 프로그램 ‘인천영상학교, 봄’을 운영한다.

인천영상학교 봄은 인천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무료 교육이다.

영상콘텐츠 제작·예술 영화 비평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현재 프로그램별 수강생을 모집하고 있으며 8월부터 오는 10월까지 약 3개월간 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사업은 인천 영상 네트워크 협의체가 공동으로 주관한다.

지난 3월 인천영상위원회, 영화공간주안,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 주안영상미디어센터 4개 기관은 협약을 맺고 인천 영상 네트워크 협의체를 구성한 바 있다.

협의체는 지난 5월 영화진흥위원회의 지역영화 네트워크 허브 지원 공모에 선정돼 국비 1억을 지원받았으며 이를 바탕으로 이번 사업을 추진한다.

인천영상위원회는 대표단체로서 사업의 총괄운영과 관리를 맡았으며 3개의 기관에서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는 ‘시민 아카이브 학교’를 개강해 인천 10개 군·구 원도심의 과거와 현재를 조명하고 제작자가 바라는 인천의 미래 모습을 담은 영상 총 10편을 제작한다.

이 과정을 통해 인천 시민들은 ‘도시 아카이브’를 이해하고 기술 교육, 촬영, 편집까지의 전 과정을 체험할 수 있다.

8월부터 오는 9월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진행되며 완성된 작품은 10월 중 상영할 예정이다.

이번 교육은 인천독립영화협회가 협력기관으로 참여해 교육과 멘토링을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화공간주안은 예술영화를 더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성인 30명을 대상으로 영화 비평 교육을 진행한다.

영화전문잡지 ‘씨네21’의 송경원 평론가가 강사로 나서 9월 한 달간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이 끝나면 영화 관람 후 실제 비평을 작성해보고 멘토링을 통해 이를 발전시키는 시간을 갖는다.

수강생들의 비평 결과물은 추후 별도의 영화 비평지로 제작될 예정이다.

또한 오는 10월까지 네트워킹 모임을 개최해 지속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인천의 영화 비평 인력을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교육은 8월 한 달간 영화공간주안홈페이지에서 수강생을 모집한다.

주안영상미디어센터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2개의 교육 프로그램(로케이션 인천/작심3일 프로젝트)을 운영한다.

로케이션 인천은 중·고등학교 학생, 학교 밖 청소년과 함께 영상 제작의 기초를 배우고 인천 로케이션의 가치를 담는 영상을 제작하는 프로그램이다.

작심3일 프로젝트는 영상관련학과를 재학중인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심화 과정으로 3일 동안 인천을 소재로 한 영화를 제작한다.

프로그램별로 각각 20명의 청소년 수강생을 모집하고 있으며 주안영상미디어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교육 별 자세한 내용 확인 및 수강신청은 각 기관의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인천영상위원회는 오는 10월 인천 영화 주간을 개최하고 ‘인천영상학교, 봄’을 통해 탄생한 결과물들을 시사회·성과공유회 등의 형태로 시민들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고훈 기자  atomkohw@naver.com

<저작권자 © 청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