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청년 심층취재
[단독] 연세대 코로나19 방역망 뚫렸나…‘의심자 발생에 전원 귀가조치’연세대학교 공학대학원 코로나19 의심자 발생, 해당 건물 일시폐쇄 및 관련 과 학생들 전원 귀가
연세대학교에 부착된 출입제한 안내문 / 사진=청년투데이DB

[청년투데이=안현준 기자] 연세대학교 공학대학원에서 코로나19 확진 의심자가 발생해 해당 관련 과에 재학중인 학생들이 전원 귀가 조치되었다는 사실이 알려져 학내 감염이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복수의 연세대학교 학생들은 이와 같이 밝히며 “공학원에 재학중인 대학원생이 지난 16일에 만난 친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해당 학생도 오한과 발열 증상을 보여 오전 검사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해당 학생이 공학원 사무실에도 출입해 관련 학생들도 모두 귀가 조치되었다”고 설명했다.

연세대학교 관계자 역시 본지와의 통화에서 “건물이 자체적으로 일시 폐쇄된 것으로도 알고 있다”며 “현재 앞으로의 과정에 대해서는 내부적으로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만약 해당 학생이 확진자로 판진이 될 경우 연세대학교 측에서 공식적으로 공지문을 올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청년 소식에 발빠르게 대응하는 언론 ┃ 청년투데이] 

안현준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청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