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카드
BC카드, 태풍 피해 고객 결제대금 청구 유예 지원책 발표

[청년투데이=전수민 기자] BC카드가 태풍 ‘마이삭’으로 피해를 입은 고객 및 가맹점주에게 최대 6개월까지 결제대금 청구를 유예해주는 지원책을 마련했다.

최근 발생된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BC카드 고객 및 가맹점주는 일시불, 할부,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등 9월 또는 10월에 청구될 결제대금에 대해 최대 6개월까지 청구유예를 적용 받을 수 있다.

청구유예 신청은 관할 지역 행정 관청에서 ‘피해사실확인서’를 발급 받은 후, 9월 23일까지 BC카드 콜센터를 통해 가능하다

이번 결제대금 청구유예 적용은 우리카드, IBK기업은행, SC제일은행, 하나카드(BC), DGB대구은행, BNK부산은행, BNK경남은행 등 BC카드 회원사가 참여하며 현재 북상 중인 태풍 ‘하이선’에 대해서도 피해 발생 시 해당 고객 및 가맹점주를 대상으로 결제대금 청구 유예를 지원할 계획이다.

[54년 전통 금융 전문 언론 ┃청년투데이·금융계]

전수민 기자  2017a@daum.net

<저작권자 © 청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