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은행
DGB은행, 코로나19 극복위해 지역 기업 지원 나선다
/대구은행 본점

[청년투데이=이유진 기자] DGB대구은행이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재확산 및 장기화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특별자금 대출, 위기 관리 종합 상담창구 확대 운영 등의 지원을 실시한다.

먼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인 자금부족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오는 14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한 달여간 5천억원 규모의 추석특별자금을 신규 지원한다. 

업체당 지원한도는 10억원 이내이며 본부 승인을 받은 경우에는 그 이상의 금액도 지원이 가능하다. 이자부담 경감을 위해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1.50%p이상의 우대금리를 적용하며, 신속한 자금지원을 위해 운전자금 한도 산출 생략·신용평가 완화 등의 대출취급 절차도 간소화 된다.

또, 현재 시행 중인 지역 소상공인 코로나19 지원 대책을 한층 더 확대해 대구·경북 지역신용보증재단 인근 DGB대구은행 10개 지점(대구 8개점, 경북 2개점)에 코로나19 소상공인 종합 상담창구(이하 ‘상담창구’)를 설치, 운영한다. 

상담창구를 통해 추가 유동성 지원, 만기연장, 분할상환 유예 등 금융지원 상담과 함께 지역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의 매출과 수익회복 지원을 위한 자영업자 경영 컨설팅 및 관련 교육 프로그램 신청, DGB대구은행 생활형 밀착 플랫폼 IM샵을 통한 업체 홍보 및 마케팅 지원, 영업 활성화를 위한 상권분석 등의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54년 전통 금융 전문 언론 ┃청년투데이·월간금융계]

이유진 기자  fn66@hanmail.net

<저작권자 © 청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