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현장 심층취재
마케터들 사이에서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은 월간모임…참석자들 ”가슴 벅찼다“
9월 청년마케터 월간 모임 / 사진제공=청년마케터

[청년투데이=이유진 기자] 청년마케터가 지난 26일 많은 청년들과 마케팅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9월 월간모임을 성공적으로 끝마쳤다.

이날 행사는 온‧오프라인이 동시에 진행되었으며, 오프라인 인원은 코로나19 예방차원에서 최소한의 인원으로 진행됐다.

지난 8월 월간모임과 같이 청년마케터 박윤찬 헤드디렉터가 말하는 ‘월간이슈 총정리’를 시작으로, 양성욱 조간마케팅 대표가 참여하는 ‘티키타카’와 박지희 죠스푸드 마케팅 과장이 함께한 ‘브랜딩스토리’ 등으로 이루어졌다.

이날 강의에서 박지희 죠스푸드 과장은 데이터 분석을 통한 외식업 브랜딩과 마케팅에 접근하는 방법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현재 죠스푸드 마케팅 팀의 데이터 활용법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박지희 과장은 예비 마케터, 주니어 마케터 청중들에게 "당장은 많은 반대에 부딪히더라도 회사의 오너 혹은 클라이언트를 끝까지 설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하며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연사진으로 참여한 양성욱 조간마케팅 대표는 “비대면 대입면접에 따른 솔루션으로 오픈스카이 등의 교육서비스들이 주목받고 있다”며 “비대면이 일상화가 되는 지금 마케터가 고객에게 줄 수 있는 가치에 대해 함께 해 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회를 밝히기도 했다.

26일 서울 모처에서 청년마케터 9월 월간모임이 열린 가운데 한 참석자가 질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청년마케터

이날 행사에 참여했다고 밝힌 한 참석자는 “마케터라는 일을 하다보면, 정말 무궁무진하게 많은 지식이 필요할 때가 있고, 궁금하게 있어도 선임이 없어 못 물어보는 경우가 종종 있었는데 이러한 강의와 네트워킹을 통해 조금이나마 답을 찾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또 다른 참석자 역시 “마케터에 대해 많은 것을 배우고 공부하고 가게 된다”며 “매우 가슴이 벅차고 두근거렸던 시간이었다”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의 스텝으로 참여한 신진명씨는 “학교에서는 알려주지 않는, 그런 인사이트를 보고 듣고 배우는 자리이기에 사회 초년생과 예비 마케터 분들에게는 분명 큰 의미가 있을꺼라 생각한다”며 앞으로의 관심과 응원을 당부하기도 했다.

행사를 주최한 박윤찬 헤드디렉터 역시 “브랜딩 구조설계의 중요성을 일깨울 수 있었던 귀한 시간이었다"며 "라디오 방송국과의 협업을 통해 비대면으로도 귀한 인사이트를 전달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 수 있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번 9월 월간모임에는 협찬사로는 디캠프, 월간금융계, 청년투데이가 참여했으며 후원사로는 오비맥주, Tableau Korea, Nitpick, 페리엔 등 이 참여했다.

[청년을 대변하는 54년 전통 언론의 힘 ┃청년투데이]

이유진 기자  2017a@daum.net

<저작권자 © 청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