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신한카드 금연 행사 통해 직원 건강 챙기기 나서

   

신한카드가 금연 행사를 통해 직원 건강 챙기기에 나섰다.

신한카드(사장 이재우, www.shinhancard.com)는 직원과 직원 가족 등의 건강 증진을 위해 희망자를 대상으로‘금연 짝궁제’를 시작하기로 하고 금연 서약식을 19일 오후 본사 8층 회의실에서 열었다.

금연 짝궁제는 부서, 본부 내 흡연자 중 참가 희망자들이 짝을 이뤄 금연을 시도하는 것으로 상호 금연 의지를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1차 금연 짝궁제에는 선착순으로 총 30쌍(60명)이 참가하게 됐다.

신한카드는 금연 희망자들을 돕기 위해 중구보건소, 국립암센터 내 금연콜센터 등과 함께 금연 클리닉, 개인 맞춤형 금연 보조제 지원, 집중 상담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금연 짝궁제가 진행되는 동안 1, 3, 6개월 단계별 금연 성공 기념품을 증정하고, 6개월 후 참가 직원의 80% 이상이 금연에 성공한 경우 짝궁 2명이 모두 금연에 성공했다면 포상 휴가를 지급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신한카드 직원 1,502명을 조사한 결과 흡연률이 약37%로 나타났는데, 흡연률을 낮추기 위해 짝궁제가 기획됐다”며“짝궁이 서로 조력자와 감시자의 역할을 한다면 금연 성공률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fn21  -

<저작권자 © 파이낸스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